컨텐츠 바로가기



현재 위치

  1. [신앙도서]

[신앙도서]

[P000DRWZ] 생명 있는 교회로의 부활 / 안나 B. 올슨 저 적립금

() 해외배송 가능

기본 정보
상품명 생명 있는 교회로의 부활 / 안나 B. 올슨 저
소비자가 ₩10,000
판매가 ₩9,000
적립금 450원 (5%)

상품코드 P000DRWZ
수량 수량증가수량감소
국내·해외배송 국내배송
배송비 ₩2,500 (₩30,000 이상 구매 시 무료)
제조사 CLC
SNS 상품홍보
SNS 상품홍보

개인결제창을 통한 결제 시 네이버 마일리지 적립 및 사용이 가능합니다.

상품 옵션
옵션 선택

(최소주문수량 1개 이상 / 최대주문수량 0개 이하)

사이즈 가이드

수량을 선택해주세요.

위 옵션선택 박스를 선택하시면 아래에 상품이 추가됩니다.

상품 목록
상품명 상품수 가격
생명 있는 교회로의 부활 / 안나 B. 올슨 저 수량증가 수량감소 9000 (  450)
총 상품금액(수량) : 0 (0개)

할인가가 적용된 최종 결제예정금액은 주문 시 확인할 수 있습니다.

바로 구매하기 장바구니 담기 관심상품 등록

해외카드 결재시 반드시 게시판이나 카톡 또는 전화나 메일로 재고확인후 결재 부탁드립니다. 010-2366-6429(전화와 카톡아이디 동일), 메일(6429ksk@hanmail.net)

상품상세정보

생명 있는 교회로의 부활 / 안나 B. 올슨 저

사이즈: 126*190mm



본서는 저자 본인 교회의 이야기를 나눈 내용으로 오늘날 죽어가는 교회의 현실을 묵과하는 대신, 부활의 생명으로 새롭게 날아오르도록 하기 위한 비전을 제시한다. 침체기에 들어선 한국 교회의 현실을 역전시킬 좋은 안내서 역할을 할 수 있는 책이다.


저자소개


안나 B. 올슨

안나 B. 올슨은 영국 성공회 목사이며 유니온신학교와 스탠포드대학교를 졸업했다. 그녀는 로스앤젤레스의 코리아타운에서 다양한 이웃들과 삶을 나누며 사역하고 있다. 예를 들면 그 지역 내에서의 그녀의 관심과 전문성은 새로운 이웃의 요구와 은사들이 역사적 집단들과 연결되도록 협력하는 것을 포함한다. 예를 들면, 다언어적이며 다문화적 예식 모델 개발. 공공장소에서의 예식. 교회를 재구성하고 생명력을 회복하도록 소수공동체를 위한 공간 만들기 등이다. 그녀는 결혼해서 두 아들을 두고 있으며, 스페인어를 유창하게 구사하며, 태권도 2단 검정띠 유단자이다.


역자소개


이선숙

이선숙은 세종대학교에서 국문학을 전공했고, 서강대학교에서 종교학으로 학사와 석사학위를 취득했다. 프리셉트출판사에서 3년간 편집부 팀장으로 일하였으며, 현재는 전문 번역가로 활동 중이다. 현재 출간된 단행본은 30권이 조금 못 되며, 대표적인 번역서로는 『빈야드와 신사도의 가짜 부흥운동』(부흥과 개혁사), 『산둥수용소』(새물결플러스), 『칼라 스토리 바이블』(아가페) 등이 있다.


목    차


차례
추천의 글 1 * 김대혁 박사(총신대학교 실천신학 교수)
추천의 글 2 * 문화랑 박사(고려신학대학원 실천신학 교수)
감사의 글 * 안나 B. 올슨(St. Mary’s Episcopal Church) _8
저자 서문 * 안나 B. 올슨(St. Mary’s Episcopal Church) _10
역자 서문 * 이선숙(전문 번역가) _28

제1부 일어나라

제1장 공간을 만들어라_36
제2장 지형도를 그려라_56
제3장 주머니를 털어라_77

제2부 앞으로 가라!

제4장 순례를 떠나라_96
제5장 일들을 시도해보라_118
제6장 “예”라고 말하라_134

제3부 새로운 나라

제7장 장막 밖을 보라_165
제8장 침범을 예상하라_182
제9장 믿음과 소망이 실패할 때 사랑하라_196

결론


추천사


이 책은 도발적이다. 저자가 ‘죽어가는’ 교회를 그 상태 그대로 받아들이도록 하기 때문이다. 또한 이 책은 매우 도전적이다. 자신이 섬기는 교회를 실례로 들어, 생존과 재성장에 얽매이기보다는 ‘죽어가는’ 교회가 ‘제대로’ 된 죽음을 통해 부활의 생명을 덧입는 길을 보여주기 때문이다... 이 책은 분명 지금까지 교회 성장책과 연명책으로 희망고문에 시달리던 목회자들에게, 죽음과 부활의 주님을 섬기는 교회가 생존을 뛰어넘어 생명으로 나아가는 새로운 길을 걷는 자유가 무엇인지 알게 할 것이다.
김대혁 박사(총신대학교 실천신학 교수)

과연 한국 교회에 내일이 있을지 모르겠다고 부정적인 전망을 하는 학자들과 목회자들이 많다.... 그러나 우리에게는 기회가 있다. 저자는 100년 전통을 자랑하지만 멤버들의 고령화와 이탈로 쇠퇴하는 로스엔젤레스의 한 교회에 부임해서 살아남기 위한 치열한 고민을 한다. 이 책은 목회 현장의 생생한 경험을 가감 없이 기록하고 있다.
교회마다 처한 상황과 형편이 다르기에 이 책은 해답을 제공하고 있지는 않지만, 저자의 신학적 숙고를 읽다 보면 독자들의 형편에 맞는 지혜를 얻을 수 있을 것이다.
문화랑 박사(고려신학대학원 실천신학 교수)


본문중에


포기한다는 것이 꼭 교회 문을 걸어 잠그고 집으로 간다는 의미는 아닙니다. 하나님이 끝내지 않으시면 우리도 끝내지 않습니다. 더 남아 있습니다. 생명이 남아 있고 소망이 남아 있습니다. 하지만 그것이 어떤 모습인지를 알아야 한다는 부담감에서 벗어납니다. 스러져가는 우리 힘으로 새로운 생명을 낳아야 한다는 짓누르는 사명감에서 자유로워집니다. 두려움 과 실패에 대한 무게가 아닌 자유함과 믿음으로 미래를 맞이하기 시작합니다. 성공을 포기할 때 우리는 자유로워집니다. 사역의 열매를 장수와 풍성과 인기라는 잣대로 평가하지 않고, 예수님의 사 역에서 드러났던 하나님 사랑과 이웃 사랑이라는 잣대로 평가하게 됩니다. 우리 교회가 자리를 채워 수적으로 부흥하려는 노력을 그만둔다면, 우리 교회는 이웃과 함께 사랑하고 사랑 받고, 용서하고 용서받고, 환영하고 환영받는 것을 연습하는 곳이 될 수 있습니다. 죽음과 부활의 거룩한 이야기에 동참하며 우리에게 남은 모든 시간을 풍성하게 살 수 있습니다. p. 14,15


하나님의 영이 운행하시는 모습을 생각하면서 빈 공간에 대해 소망을 갖게 되었습니다. 이 빈 공간에서 성령께서 무언가 하실 수 있을 거라는 생각이 들었습니다. 나의 이런 걱정과 달리 그간 한 번도 공간을 오래 비워둔 적이 없습니다. 비워둔 공간이 없으면 정말 아무 일도 일어나지 않습니다. 청소를 한다는 것은 부활을 위한 준비 행동입니다. 새로운 일이 이 공간을 통해 일어나기를 기대한다는 의미입니다. 죽음을 정직하게 직면하는 것입니다. 청소를 하면 보물을 찾아 낼 수 있고 과거의 거룩했던 순간들을 기억할 수 있습니다. 소중한 것과 더이상 쓸모없는 것을 구분하게 해줍니다. 청소를 하면 우리가 움직이게 되고, 운행하시는 성령님께 우리가 준비되었다고 선포하게 됩니다. 성 마리아교회는 빈 공간을 다음과 같이 사용하고 있습니다. 단 성도들이 공간을 다 청소한 후에 행해지는 일들입니다. p. 54.

주머니를 뒤집는다는 것은 하나님께서 우리에게 주라고 명령하시는 것들을 더 많이 발견한다는 의미입니다. 우리가 드린 것을 통해 더 많은 일들이 일어나는 것을 볼 때, 우리는 조금 더 용기를 내서 뒤에 감춘 것을 드릴 수 있을 것입니다. 주머니를 꼭 닫아두고 싶은 유혹은 사라지지 않을 것입니다. 하지만 우리가 생각하는 것보다 더 많이 드려야 한다는 것을 깨닫고 더 드릴 때 느끼게 되는 기쁨을 우리는 이미 맛보았습니다. 주머니에 무엇이 있습니까? 너무 귀해서 드릴 수 없을 것 같은 것은 무엇입니까? 마지막을 평화롭게 끝내기 위해 무슨 소망을 품어야 할까요? 포기하지 못하고 계속 움켜쥐고 있는 것이 무엇입니까? 많은 것을 하기에는 충분하지 않다고 느끼는 것은 무엇입니까? 하나님의 목적에 따라 여러분의 공간이나 여러분의 돈을 가지고 뭘 해야 할지 더 좋은 생각을 가진 공동체 일원은 누구입니까? 예수님은 우리가 가진 모든 것을 요구하시며 이렇게 말씀하십니다. “너희가 먹이라.” p. 90.

교회사역도 이와 같아서, 입구가 뻔히 보이는데도 제한된 지형 안에서 이리저리 헤매는 경우가 많습니다. 교회의 현실과 우리의 삶 속에서 하나님이 행하시는 일을 자세히 보기 위 해서는 미로에서 여행하는 거리감각이 필요합니다. 미로는 직선이 아니라 구불구불합니다. 다 비슷비슷해서 세밀한 차이를 구분하지 않으면 같은 장소를 배회하기도 하고 정반대 방향으로 가기도 합니다. 제한된 지형 안에서 길을 찾아 헤맬 때, 길을 가다 만나는 하나님 나라의 짧은 경험들을 기뻐하십시오. 교회를 살리는 것이 나의 일이라고 고집할 때는 갖지 못했던 자유를 맛보십시오. 여러분의 상상력을 마구 펼쳐서 모험을 해보십시오. 더 이상 손실이 없는 척하지 않아도 됩니다. 이제 여러분이 잃어버린 것에 대해 마음껏 슬퍼하십시오. 기독교인으로서 죽음의 힘을 인정할 뿐만 아니라 사랑이 승리할 것을 공표하면서 삽시다. p. 218.



상품사용후기

상품의 사용후기를 적어주세요.

게시물이 없습니다

상품문의하기 모두 보기

상품 Q&A

상품에 대해 궁금한 점을 해결해 드립니다.

게시물이 없습니다

상품문의하기 모두 보기

교환.반품정보

교환 및 반품이 가능한 경우
- 상품을 공급 받으신 날로부터 7일이내 단, 가전제품의
  경우 포장을 개봉하였거나 포장이 훼손되어 상품가치가 상실된 경우에는 교환/반품이 불가능합니다.
- 공급받으신 상품 및 용역의 내용이 표시.광고 내용과
  다르거나 다르게 이행된 경우에는 공급받은 날로부터 3월이내, 그사실을 알게 된 날로부터 30일이내

교환 및 반품이 불가능한 경우
- 고객님의 책임 있는 사유로 상품등이 멸실 또는 훼손된 경우. 단, 상품의 내용을 확인하기 위하여
  포장 등을 훼손한 경우는 제외
- 포장을 개봉하였거나 포장이 훼손되어 상품가치가 상실된 경우
  (예 : 가전제품, 식품, 음반 등, 단 액정화면이 부착된 노트북, LCD모니터, 디지털 카메라 등의 불량화소에
  따른 반품/교환은 제조사 기준에 따릅니다.)
- 고객님의 사용 또는 일부 소비에 의하여 상품의 가치가 현저히 감소한 경우 단, 화장품등의 경우 시용제품을
  제공한 경우에 한 합니다.
- 시간의 경과에 의하여 재판매가 곤란할 정도로 상품등의 가치가 현저히 감소한 경우
- 복제가 가능한 상품등의 포장을 훼손한 경우
  (자세한 내용은 고객만족센터 1:1 E-MAIL상담을 이용해 주시기 바랍니다.)

※ 고객님의 마음이 바뀌어 교환, 반품을 하실 경우 상품반송 비용은 고객님께서 부담하셔야 합니다.
  (색상 교환, 사이즈 교환 등 포함)


목걸이류   전도용품  
주문하기  시안보기  필사노트  카드  머그컵